동영상

우리 국민 모두가 안전한 해외여행을 하는 그날까지! 외교부 해외안전여행이 함께 합니다.

Home 미디어센터 동영상
프린트 하기
안전여행 가이드북 보기
제목 [12. 22.] YTN 해외안전여행정보 - 홍콩 입국 규제 완화
등록일 2022-12-28 조회 287
첨부파일

 

 

 

 

앵커

 

 


홍콩은 해외여행객들의 의무 격리를 없애는 대신 사흘간 식당과 술집의 출입을 제한했죠.

사흘간의 이동 규제로 3박 4일 홍콩 여행은 아예 엄두도 못 냈었는데요.

이제 해외여행객의 공공장소 출입 규제가 풀렸죠?

 



[외교부 재외국민보호과 사무관]
네, 그동안 단기여행객에게 걸림돌이었던 사흘간의 이동 제한이 해제됐습니다.

3차 백신 접종을 마치고 도착한 뒤 받은 PCR 검사에서 음성이 나오면 식당과 술집을 갈 수 있습니다.

공공장소 출입 이력을 추적하는 홍콩 코로나19 QR코드 앱 스캔 의무도 폐지됐습니다.

다만 앱에 기록된 백신 접종 증명서는 제시해야 합니다.

홍콩에 도착한 뒤 매일 받던 신속항원검사도 7일에서 5일로 단축됐습니다.

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의 격리 기간 역시 7일에서 5일로 줄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앵커

 

 


네, 다음으로는 동남아 여행을 앞두신 분들이 주의하실 내용인데요.

최근 동남아 여행을 다녀온 후 뎅기열에 걸린 분들이 늘고 있습니다.

뎅기열은 치사율은 낮지만, 감염되면 통증이 심한데요.

현재 뎅기열이 유행하는 곳은 어디 어디인가요?

 



[외교부 재외국민보호과 사무관]
네, 베트남과 태국, 인도네시아, 필리핀, 싱가포르 등 우리 국민이 많이 가는 동남아시아 여러 나라에서 뎅기열이 유행하고 있습니다.

늘 말씀드리지만, 뎅기열은 예방백신이 없어 여행 중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는 게 최선인데요.

외출할 때는 모기 기피 용품을 수시로 사용하고 밝은색 옷을 입으시기 바랍니다.

숙소는 방충망이나 모기장이 있고 냉방이 잘 되는 곳을 선택하시고요.

뎅기열 위험 국가를 여행하고 나서 열이나 두통, 발진 등 의심 증상이 나타나면 서둘러 병원에서 치료받으시기 바랍니다.

 

 

 

 

목록 페이지로 이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