동영상

우리 국민 모두가 안전한 해외여행을 하는 그날까지! 외교부 해외안전여행이 함께 합니다.

Home 미디어센터 동영상
프린트 하기
안전여행 가이드북 보기
제목 [5. 9.] YTN 해외안전여행정보 - 싱가포르 '뎅기열' 확산
등록일 2022-05-10 조회 77
첨부파일

 

 

 

 

앵커

 

 


세계보건기구 WHO는 코로나 시대 다음으로 올 팬데믹에 영향을 줄 가장 위협적인 매개체로 모기를 지목했습니다.

뎅기열과 지카 바이러스, 황열 등 모기가 옮기는 질병은 세계 각지에서 이미 풍토병으로 자리 잡은 지 오래인데요.

모기에 물린 뎅기열 환자가 벌써 늘고 있다는 소식이 있죠?

 



[외교부 재외국민보호과 사무관]
네, 코로나 확산세가 다소 안정된 싱가포르에서 뎅기열 환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.

최근 덥고 습한 날씨가 이어지면서, 지난 넉 달 동안 발생한 뎅기열 환자가 지난해 전체 환자 수를 넘었는데요.

뎅기열은 뎅기 바이러스를 가진 숲모기에 물리면 감염되는데, 고열과 두통, 오한 등이 동반되고 치사율은 20%에 이릅니다.

예방 백신이 없어, 모기에 물리지 않는 게 최선인데요.

싱가포르를 방문하실 때는 되도록 모기가 많이 활동하는 야간 시간대 외출은 삼가고, 외출할 때는 모기퇴치제를 사용하시는 것이 안전하겠습니다.

 

목록 페이지로 이동